울산 대웅사 용왕대재 및 방생대법회 봉행
울산 대웅사 용왕대재 및 방생대법회 봉행
  • 정미영 기자
  • 승인 2019.04.10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생의 의미 되살려 복된 삶 누리자!
용왕대신 정근으로 국태민안 경제재도약 기원

울산 범서읍 구영로에 자리 잡은 대웅사(주지 해인스님)에서는 지난 4월 7일 용왕대재를 올리고 불자님들의 액난소멸과 가정평안을 기원하고, 방생대법회를 통하여 자비로운 마음을 내자고 다짐했다고 밝혔다.

[용왕대재를 봉행하는 울산 범서 대웅사불자님들@통불교신문]
[용왕대재를 봉행하는 울산 범서 대웅사불자님들@통불교신문]

대웅사는 그 옛날 목산선원으로 잘 알려진 곳으로 지금도 기도소리가 끊이지 않는 도량으로 도심 속에서 많은 불자님들이 기도 정진하는 도량으로 소문나있다.

부처님의 말씀을 실천하는 도량으로 가꾸겠다는 주지 해인스님께서 부임해 새로운 기도정진도량으로 자리 잡고 있다.

[전통승무 바라 시연@통불교신문]
[전통승무 바라 시연@통불교신문]

대웅사는 원래 목산선원으로 백양사 주지를 지내시고, 통도사 월하 전 종정의 맏 상좌인 목산 스님이 주석하시다가 산내 암자 축서암(鷲棲庵) 감원(監院)에 내정되어 가시면서 이번에 해인스님이 새로 주지로 오게 되었다고 한다.

법회문의 052)242-212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