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5회(’18년 제3회) 대구시민원탁회의 참가자 모집
제15회(’18년 제3회) 대구시민원탁회의 참가자 모집
  • 배성복 기자
  • 승인 2018.11.20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20.(목), 19시 호텔라온제나 7층 컨벤션홀에서 개최
▸ ‘새로운 대구시민의 날, 함께하는 시민주간’ 을 주제로 시민들과 함께 논의

대구시는 현재 ‘대구시민의 날’이 상징성과 대표성이 미흡하다는 여론에 따라 시민의견을 수렴하고 시민주간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12.20.(목) 오후 7시 호텔라온제나에서 제15회 시민원탁회의를 개최한다.

대구시민들이 지난 8월 말 '중학교 전면 무상급식'에 대한 시민원탁회의를 하고 있다.[사진/대구시 제공]
대구시민들이 지난 8월 말 '중학교 전면 무상급식'에 대한 시민원탁회의를 하고 있다.[사진/대구시 제공]

이번 원탁회의는 ‘대구시민의 날’ 변경(안)에 대한 사항과 시민주간에 통합운영을 통한 활성화 등에 대해 전문가·시민들과 함께 논의하고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슬로건은 ‘새로운 대구시민의 날, 함께하는 시민주간’으로 정했다.

대구시민의 날은 그동안 직할시 승격일인 1981년 7월 1일로부터 100일째 되는 날인 10월 8일을 지정하여 운영해 오고 있지만 인지도 부족 및 상징성 미흡 등의 이유로 시민참여가 부진하였으며, 대구시민주간은 국채보상운동과 2.28민주운동의 시민정신 공유와 확산을 위해 지난 2017년 2월 21일 대구시민주간 선포식 이후 매년 개최해 왔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시민의 날 변경(안)에 관한 사항, 대구시민정신을 공유하기 위한 시민주간과 시민의 날 통합운영과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 도출 등을 논의하기 위해 각계 각층의 다양한 시민들을 모시고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이번 시민원탁회의 참가신청은 관심 있는 시민 또는 대구에 생활근거지가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대구시민원탁회의 홈페이지(http://daeguwontak.kr)나 전화를 통해 12월 19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의 정체성과 자긍심을 고취할 수 있고, 많은 시민들이 공감하는 시민의 날로 변경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하며, 시민주간 활성화를 위해 자율성과 창의성이 발현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함께 고민하기 위해 이번 토론의 장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