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 해설 경연대회... 이순필, 이상화, 김애란 팀 ‘대상’수상
숲 해설 경연대회... 이순필, 이상화, 김애란 팀 ‘대상’수상
  • 김용길 기자
  • 승인 2018.09.30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아숲지도 부문 ‘김인수’, 자연물공예품 부문 ‘황숙희’대상

지난 29일(토) 포항시 도음산 산림문화수련장에서 숲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고 산림관광활성화를 위해 숲해설 전문가들의 역량을 겨루는 ‘제6회 경북 숲해설 경연대회’가 개최됐다.

숲해설 경연대회
숲해설 경연대회

경북도내 숲해설가양성기관, 산림복지전문업, 숲관련 사회단체, 어린이집 등에서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에서 닦아온 해설 시연을겨루고 나무와 풀, 꽃 등 자연을 활용한 공예품, 숲의 사계를 담은 사진을 전시하는 등 풍성한 볼거리로 숲과 교감하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제6회 경상북도 숲해설 경연대회
제6회 경상북도 숲해설 경연대회

특히, 이날 행사에는 김정재 국회의원, 박용선 경북도의회 운영위원장, 박차양 경북도의회 문화환경위 부위원장, 이재도 경북도의원이 함께해 높은 관심을 표명했다.

이날 경연에서는 총 6개 부문에서 53개 팀(대상 6, 금상 6, 은상 6, 동상 17, 장려상 18)이 상을 수상했다.

숲해설 경연대회(숲해설 부문 대상)
숲해설 경연대회(숲해설 부문 대상)

숲 해설 부문에서는 ‘이순필, 이상화, 김애란 팀’이 도내 숲해설의 최고로 뽑혔으며, 유아숲지도 부문 ‘김인수’, 사진부문 ‘이춘선’, 자연물공예품 부문 ‘황숙희’, 그리기 부문 ‘이동초등학교 6학년 이재원 어린이’, 숲속노래 부문 ‘니하오어린이집’이 각 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

숲해설 경연대회(자연물공예 대상)
숲해설 경연대회(자연물공예 대상)

한편, 심학보 경상북도환경연수원장은 ‘숲과 함께 하는 인문학’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해 숲해설가로 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우리나라 산림의 21%를 보유한 경북도는 국토의 근간인 백두대간과 낙동정맥이 위치한 만큼 수려한 산림자원과 동양최대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으로 미래의 먹거리를 발굴하고, 임산물 6차산업과 산림관광을 산림정책의 핵심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