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생태테마관광육성 공모사업 성주군, 청도군 선정
경북도, 생태테마관광육성 공모사업 성주군, 청도군 선정
  • 배철완 기자
  • 승인 2020.04.05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태자원과 그 안에 살아 숨쉬는 이야기 접목한 관광프로그램개발

경상북도는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0년 생태테마관광육성 사업공모에 성주군의 ‘500년 왕버들 숲, 별의별 성주여행, 청도군의(려하고) (만적인) 운문생태여행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생태테마관광육성 (성주 성밖숲 맥문동)@사진 경북도 제공]
[생태테마관광육성 (성주 성밖숲 맥문동)@사진 경북도 제공]

생태테마관광육성 사업은 생태자원을 관광자원화해 생태관광 콘텐츠개발관광상품화-브랜드화의 선순환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성주군은 2018년에 이어 3년 연속으로 선정됐고, 청도군은 올해 처음으로 선정됐다.

성주군의 ‘500년 왕버들 숲, 별의별 성주여행사업은 성()밖숲 및 이천 생태탐방투어, 성주호 둘레길 트레킹 및 보트체험, 500년 왕버들 숲 별의별 성주여행 버스투어 등의 관광상품을 개발해 문화재 관람 위주로 운영되고 있는 기존의 관광유형에서 벗어나 체험형 생태관광 프로그램으로 추진한다.

[생태테마관광육성 (청도 운문사)@사진 경북도 제공]
[생태테마관광육성 (청도 운문사)@사진 경북도 제공]

청도군의 (려하고) (만적인) 운문생태여행사업은 청도신화랑풍류마을 유오산수 프로그램과 운문사·운강고택을 연계한 투어버스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 청도군은 이 사업을 통해 지역 이미지와 인지도를 제고하고 특산자원의 판매로 지역상권 활성화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지역 고유의 생태자원과 그 안에 살아 숨쉬는 이야기를 접목한 관광프로그램개발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본격화될 지역관광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관광자원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