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경북여성 신년교례회 개최
2020 경북여성 신년교례회 개최
  • 배성복 기자
  • 승인 2020.01.10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만 여성리더가 함께 만들어 나가기로 뜻 모아

경자년 새해를 맞이하여 9일 경주 더케이호텔에서 이철우 도지사, 박영서 행정보건복지위원장을 비롯한 도의원 등 정·재계인사, 여성기관·단체장, 경북여성단체협의회 회원 등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 여성 신년교례회를 가졌다.

[경북여성신년교례회@통불교신문]
[경북여성신년교례회@통불교신문]

이날 신년교례회는 경상북도 여성단체협의회(회장 윤난숙)가 주최하고 경상북도가 후원하는 행사로 부지런하고 지혜로운 하얀 쥐의 해를 맞아 경북여성이 한 자리에 모여 새해 인사를 통해 친목과 화합을 다지고 지난해 다양한 여성단체 활동을 돌아보고 격려하며, 2020 경자년 더 크게 더 새롭게 도약하는 경북을 만드는데 여성들의 역량을 집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새해의 힘찬 출발을 기원하는 도립국악단의 대북공연을 시작으로 새해인사, 경북여성 단체 활동영상물 상영과 축하공연, 시루떡 자르기 등 새해인사와 덕담을 나누는 시간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함께하는 양성평등’, ‘대한민국의 중심 경북을 향해 나아가고자 하는 경북여성단체와 경상북도의 새해 염원을 담은 메시지를 전달했다. 부대행사로사랑의 정 나누기 성금모금행사를 실시해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정을 나눴다.

윤난숙 경북도여성단체협의회장은 신년인사를 통해 여성단체의 최종 목표인 양성평등 실현을 위해 한걸음 더 나아가고, 여성들의 힘을 모아 경북이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거듭 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하고, 참석한 여성리더들과 각오를 다졌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아직 우리사회는 여성은 이래야 한다는 프레임을 만들어 놓고 그 안에 가두어 버린다는데 큰 문제가 있다고 공감하면서 남성의 인식변화와 여성의 적극적인 사회적 역할을 당부했다.

변화와 혁신을 통하여 여성의 결혼, 출산, 육아의 부담을 덜어주고 여성이 꿈을 펼칠 수 있도록 공보육 인프라를 확충하여 아이와 여성이 행복한 경북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신년화두를 녹풍다경(綠風多慶)으로 정한만큼 경상북도에 푸른 새 바람을 일으켜 좋은 일들을 많이 만들고 경북이 재도약하는 전환점이 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