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불교사암연합회 나옹선사탄신700주년 선양사업 위해 고경사에서 4차 회합
영덕불교사암연합회 나옹선사탄신700주년 선양사업 위해 고경사에서 4차 회합
  • 이철순
  • 승인 2019.10.14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불교사암연합회(회장 현담스님 서남사 주지)는 13일 오후 4시 보제존자 나옹선사 700주년 탄신 선양사업을 위하여 축산면 소재 고경사에서 4차 회합을 가졌다.

3차 회합에서 나옹선사의 탄신지인 불미골에서 4차 회합을 가지려 하였으나 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장소를 변경하여 회의를 진행하였다. 
이날 의결안으로는 나옹선사께서 태어나고 유년기를 보낸 불미골 · 까치소 · 반송정 · 영해관아를 중심으로 순례길을 재 답사하여 그 기록을 소 책자로 만들기로 의견을 모으고, 또한 목은 이색 탄생지인 영해면 괴시마을과 나옹선사의 탄생지인 창수면 불미골을 연계하여 순례하기로 의결하였다.

차기 5차 회합은 불미골로 정하고, 나옹선사의 어머니 정씨 부인이 관아에 세금을 납부하지 못하여 까치소에서 나옹을 낳고 영해부로 끌려간 설화가 있는 영해부(현재 영해면사무소)를 방문하여 주위를 답사하였다. 
끝으로 회원들은 한국불교전서 『나옹록』에 나오는 선사의 ‘늦가을에’ 시를 한 편 합송하고 회향하였다.

늦가을에

한 줄기 가을바람 뜰 안을 쓰는데
만 리에 구름 없어 푸른 하늘 드러났다
선뜻선뜻 상쾌한 기운에 사람들 기뻐하는데
눈빛이 차츰 맑아져 기러기 줄지어 날아간다
밝고 밝은 보배 달빛은 가늠하기 어렵고
역력한 보배 산들은 세어도 끝이 없다
모든 법은 본래부터 제자리에서 편안하나니
추녀 끝에 가득한 가을 빛은 청홍이 반반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